▒▒▒▒ 서울·한양 회원의 소식/토론 광장 ▒▒▒▒
+ 로그인 +

아이디

비밀번호

  
- 88074 즐겨찾기 등록 -

이름
  7200(2019-11-06, 18:26 Hit : 349) 
제목
  勢利交(꼬리 흔드는)。
  dog2.gif (5.1 KB), 25



88箴(810)/勢利交。

세력에 빌붙어 꼬리 흔드는 아양 떠는 사귐을
勢交나 勢利之交라고 한다。

勢交는 권세가 사라지면
또 다시 다른 권세를 찾아가면서 이전의 관계를 단절한다(以勢交者勢傾則絶)。
그래서, 

勢利之交 難以持久。
失掉權力 薄待不恭。
세력을 보고 사귀는 교제는 오래가기 어렵고,
직위나 권세가 있을때는 아부하고, 몰락하면 거들 떠 보지 않음이다。


트위터 :
https://twitter.com/88074/status/1192013845260206080




7200 (2019-11-07, 05:08)  
1) 본 '88箴'은 세태를 논한 글이다. 필요하다면 퍼 가도 괜찮지만,
필자의 생각이, 아! '잘못 쓴 글'이라고 정정할때가 한두번 아니니 퍼 가는 당자가 판단할지라.

2) 회원 여러분이 갖고 있는 '선대의 족보'에 있는 한문의 해석을 바란다면 기꺼히 갖고 와도 좋다. 해석은 틀릴 수 도 있음을 참작하고 . . . .
7200 (2019-11-07, 05:17)  
오늘 아침에
본 글은 트위트로 이미 4 천 500명에게 전달되였다.


[공지]   알림/ 네티즌 여러분에게 [2]  닷컴 2008/02/01 1167
2148   알림/ 골프예약 취소는 10일전!  7200 2020/09/20 38
2147   사익이 생기는 일은 하지마라。  7200 2020/09/19 51
2146   이랬다 저랬다/허물. [2]  7200 2020/09/16 150
2145   식견이 있어야 멀리 볼 수 있다。  7200 2020/09/14 123
2144   부킹분란 해결 tip①。 [1]  7200 2020/09/12 109
2143   파라디이스會 공지 [2]  7200 2020/09/09 127
2142   是非顚倒 是歟非歟。  7200 2020/09/08 150
2141   88箴(922)/ 知足知止。 [1]  7200 2020/09/05 164
2140   꼬리가 크면 흔들기 어렵다。  7200 2020/09/05 86
2139   휴장/ 잘한 일이다。  7200 2020/09/04 72
2138   굽음이 활개치면 태풍이 온다。  7200 2020/09/03 97

1 [2][3][4]..[180] [다음 4개]
 


Copyright 2020 / skin by 88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