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한양 회원의 소식/토론 광장 ▒▒▒▒
+ 로그인 +

아이디

비밀번호

  
- 88074 즐겨찾기 등록 -

이름
  7200(2020-07-22, 18:55 Hit : 102) 
제목
  호랑이에게 가죽을 벗어 달라고?
  ho.JPG (21.0 KB), 2




88箴(906)/向虎謨皮。   
호랑이에게 가죽을 벗어 달라고 함은 안될 일을 무리하게 고집하는 것인가?

부킹권이라는 당근은 표퓰리즘(票populism/인기 영합)으로 이용된다면 단체나 개인의 지지(支持)를 공고히 할 수 있는 도구가 된다。이런 부킹권은 권력의 프리미엄(premium)인데도 노부킹ㆍ도착순으로 내 놓으라고 하는그것이 성사가 될 수 있겠는가。

노부킹ㆍ도착순은 약간의 불편은 있을지라도 모두가 다같이 향수(享受)하는 것이니 균평(均平)의 공도(公道)이다。그 효과는 패거리를 없애고 분쟁을 막고 화합하는 첩경이라는 생각은 변함이 없다。

向虎謨皮 是耶非耶。   
호랑이에게 가죽을 벗어 달라고 함은 옳은 것인가 그른 것인가?






[공지]   알림/ 네티즌 여러분에게 [2]  닷컴 2008/02/01 1106
2122   올바른 바판은 미래를 밝게 한다。  7200 2020/08/04 52
2121   허리가 아픈가?  7200 2020/07/30 152
2120   간부가 되려면 . . . . [2]  7200 2020/07/30 120
2119   88箴(909)/有失必有得 有得必有失。 [1]  7200 2020/07/29 77
2118   說一套做一套。 [1]  7200 2020/07/27 135
2117   휴장이 주는 미혹(迷惑)! [1]  7200 2020/07/26 104
  호랑이에게 가죽을 벗어 달라고?  7200 2020/07/22 102
2115   속보! 그린피 인상。  7200 2020/07/20 128
2114     속보! 예약방법 변경。  7200 2020/07/20 112
2113   평일에도 노부킹ㆍ도착순! [1]  7200 2020/07/14 273
2112   ▶무더위 '백발의 골프'(猛暑'鶴髮高球')..  7200 2020/07/12 173

1 [2][3][4]..[177] [다음 4개]
 


Copyright 2020 / skin by 88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