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한양 회원의 소식/토론 광장 ▒▒▒▒
+ 로그인 +

아이디

비밀번호

  
- 88074 즐겨찾기 등록 -

이름
  인수봉(2021-01-11, 16:36 Hit : 322) 
제목
  클럽돈(公金)은 한푼이라도 私用으로 지출하면 안된다.


StartFragment

클럽돈(公金)은 한푼이라도 私用으로 지출하면 안된다.

옮으신 말씀입니다.

  회원이 제기한 소송은 어떤 소송이며 보조참가 신청자는 누구이며 변호사 비용을 클럽에서 부담키로 한 이사회 결의 유무 및 그 금액 등을 구체적으로 적시 하여야 할 것임에도 불구하고

  이심 이사장과 이승호 사장이 소송에 보조참가신청을 하였다는 것은 홍순직, 이승호, 강영권 개인 세 사람의 변호사 비용을 양 법인(서울CC와 한양CC)에서 클럽돈으로 변호사 선임비용을 충당하려는 나쁜 저의가 있는 것으로 보지 않을 수 없다.’

  라는 주장은 어떤 근거로 위와 같은 저의가 있다, 라고 하는가?
혹여 궁예의 관심법인가 ?

  소 제기 여부도 본인의 자유의사이며 보조참가 여부도 본인의 자유이사인바 김영제 회원은 무슨 권한으로 보조참가 신청을 철회하라고 주장하는가? 혹시 소를 제기한 당사자인가?




인수뽕 (2021-01-12, 16:12)  
보조신청
보조신청 각하
글을 잘 읽어보고 글을 쓰야지
무조건 상대편 흠집내고
집행부 편들라고 하다가
망신 당할 일은
안하는게 좋것습니다.

누군지 다 들통났고
과거 흔적 다 남아있는데
자중자애를 권합니다.
싸나이 (2021-01-12, 16:36)  
말같지않은
회원들 한사람도공감받지못할
그런 글 쓰시기에 부끄럽지 안나요
회원들은 당신이 누군지 알고있으니
제발 체통을 지키시기 바랍니다
정화모 (2021-01-16, 08:17)  
클럽공금유용과 선부킹남용을 이심이사장이 하였다는 감사보고서소문과 그에 따른 경찰수사의뢰는 어떻게 되 가는지인수봉은 밝히는 것도 도리아닌가요.
아니땐 굴뚝에 언기 날리도 없다는 속담을 믿어야 하는 상황으로 되 가는것
모르는지요?


5143   【Seoul論壇】02 「혁신 집행부」.. [27]  sm1927 2021/03/03 721
5142   세상을 시끄럽지 않게하는 방략。 [1]  7200 2021/03/01 273
5141   보리밭에 갈가마귀떼. [1]  7200 2021/02/28 207
5140   【Seoul論壇】01 추락하는 것에는 .. [13]  sm1927 2021/02/25 1100
5139   어제는 동반/오늘은 창을 겨누네. . ...  7200 2021/02/25 274
5138   부정부킹 비리의 사례들??? [11]  정화모 2021/02/22 621
5137   봉사와 경영 능력 [2]  간절한소망 2021/02/22 256
5136   보석은 누구나 다 좋아한다! [4]  7200 2021/02/20 334
5135     '먹튀 않을 지도자'와 '보석' [1]  7200 2021/02/21 226
5134   현재 여론은。。。 [20]  여론조사 2021/02/19 724
5133   선거판 예측①。 [3]  7200 2021/02/19 299
5132   이무리 해도 안되는 집행부 포기.. [9]  정화모 2021/02/18 493

1 [2][3][4]..[429] [다음 4개]
 


Copyright 2021 / skin by 88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