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한양 회원의 소식/토론 광장 ▒▒▒▒
+ 로그인 +

아이디

비밀번호

  
- 88074 즐겨찾기 등록 -

이름
  원인과 대책(2020-06-25, 21:34 Hit : 467) 
제목
  ▶ 심각한 캐디문제 ⇒ 원인과 해결책은?


미래발전포럼 홈페이지에서 펌

http://www.seoulcc.net/?act=board&bbs_code=member&sc=bbs_title&bbs_mode=view&bbs_seq=175

(서울회원게시판 글 복사)

금년들어 수십명의 캐디들이 사표를 내고 우리 골프장을 떠났다는 소식입니다. 그들은 대부분 우리 골프장에서 오래 근무하면서 회원들과도 친숙한 고참 캐디들이 대부분이라고 합니다.

새로 모집한 신참 캐디들 중에도 상당 수가 이미 떠났다는 소문입니다.

현재의 캐디의 숫자는 적정 인원에 턱없이 부족한 심각한 상황입니다.

이에따라

회원들은 업무능력이 뛰어난 캐디들로부터 경기보조를 받을 권리가 있지만 현실적으로 어려운 실정이고,

업무에 익숙치 않은 캐디들이 급증하고,

그나마 캐디들 구하기도 어려워져, 캐디 부족에 따른 여러 문제들이 발생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그 원인과 해결책은 무엇일까?

들리는 소문들에 의하면,

1. 새로 온 경기과장과 캐디들간의 불화 심화

2. 과도한 오버부킹으로 인한 심각한 경기지연과 이로 인한 업무시간 연장

3. 캐디 부족에 따른 과도한 업무투입으로 식사시간마저 제대로 보장받지 못하는 열악한 업무환경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캐디들도 인권이 있고, 최소한의 인간적인 근무환경이 보장되어야 합니다.

새로 온 관리자와의 불화가 원인이라면 그 원인을 해결해야 합니다.

열악한 근무횐경의 원인이 과도한 오버부킹이라면 그 원인을 해소해야 합니다.

최근

심각한 부킹난,

심각한 캐디문제 등으로 인해

회원들의 불만이 폭발직전임은 집행부도 잘 알고 있을 것입니다.

근본적 원인이 무엇인지는 대다수 회원들이 잘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원인을 해결하기 보다

탁상공론식 임시방편으로 면피하려 한다면, 회원들의 분노를 더욱 부채질 할 것입니다.


집행부는 조속히 부킹문제
, 캐디문제 등에 대한 근본적 해결책을 회원들에게 제시해주실 것을 요청드립니다.

2020. 6. 22

서울cc 회원 강동현 올림


http://www.88074.com/bbs/zboard.php?id=discussion&page=1&sn1=&divpage=2&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11115



원인과 대책 (2020-06-25, 21:36)  
그 원인과 해결책은 무엇일까?

들리는 소문들에 의하면,

1. 새로 온 경기과장과 캐디들간의 불화 심화
2. 과도한 오버부킹으로 인한 심각한 경기지연과 이로 인한 업무시간 연장
3. 캐디 부족에 따른 과도한 업무투입으로 식사시간마저 제대로 보장받지 못하는 열악한 업무환경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캐디들도 인권이 있고, 최소한의 인간적인 근무환경이 보장되어야 합니다.
새로 온 관리자와의 불화가 원인이라면 그 원인을 해결해야 합니다. 열악한 근무횐경의 원인이 과도한 오버부킹이라면 그 원인을 해소해야 합니다.
소문의 진실은? (2020-06-25, 21:41)  
답은 다 나왔네요.

경기과장 교체
오버부킹 금지
비회원 부킹금지
패거리 단체팀 부킹특혜 금지
전화부킹? 금지


5027   ▶ 서울한양cc 현황 바로 알기 (1) .. [26]  아는것이 힘 2020/10/20 1372
5026   세상이 시끄러운 원인①/不平則鳴。 [3]  7200 2020/10/17 314
5025   2021년부터 새 부킹제도안 제안합..  정화모 2020/10/15 219
5024   연횡(連橫)을 논함。 [3]  7200 2020/10/14 275
5023   정당성없는 회원의 그린피차별화.. [14]  김영제 2020/10/13 441
5022   ▶예약제도 원상복귀, 전산업체 교체 .. [9]  예약제도 원상복귀하 2020/10/13 492
5021   이사장 후보의 덕목/차기 선거 전망(3.. [28]  7200 2020/10/09 879
5020      선거에서 승리한다고 [7]  서울지기 2020/10/10 375
5019        지지세가 야로 결집되는 것은 [2]  1234 2020/10/10 212
5018   매월 10,15일이 두렵다. [8]  원상복귀 2020/10/09 275
5017   한지붕 두가족 [12]  손 영 식 2020/10/08 343
5016   이글기념 비석(碑石) 설치에 관한 질.. [30]  이글기념 2020/10/07 982

1 [2][3][4]..[419] [다음 4개]
 


Copyright 2020 / skin by 88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