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한양 회원의 소식/토론 광장 ▒▒▒▒
+ 로그인 +

아이디

비밀번호

  
- 88074 즐겨찾기 등록 -

이름
  어리둥절(2019-07-08, 16:33 Hit : 526) 
제목
  어지러워서...


요앞에
유경회님의 말씀에 감동 묵었습니다

그래,
설명회 한답시고
자기들끼리 설계도 를 정해놓고 찬반을 묻는다는 거지요,
설명회에 참석못한 회원은
이의 없다는 걸로, 보겠다는 거구요...
아무튼 꼼수만 쓰는 사람들입니다,

100년을 바라보고
어디에 내놔도 손색이없는, 그런 클럽하우스를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그런 작품이라면
최소한 한달정도는 작품을 전시해서 많은 회원들로부터
공감을 얻는 작품을 선정해야 하는건 아닌지요?

그리고
회원들에게 부담을 전혀 안주고 만들겠다고 공약했구요,
그런데 벌써 설계비를 지출했다는 건지요?
그게 사실이라면
공약위반에 여려가지로 문제가 심각하다고 봅니다,

세계적인 건축가도 참여시킨다고 했는데
과연 그런사람도 참여를했는지...그리구,
과연 이런 웃기는 설명회도 있는건지...
어리둥절 할 뿐이구료

이런 모든걸 계획하는 사람은 이모씨라고 하기도 하구요..

아~~~ 어지러워




어리둥절 (2019-07-08, 16:45)  
여기서
15억들여서 설계를 공개모집 했다하므로,
그럼,최종 당선작에겐 그돈을 지불했을것으로 짐작한것임
다만, 어떤 돈으로 지불했느냐는 차후 밝혀질거라 봄.


4648   부킹문제의 본질을 외면하지 말라!!! [12]  부킹난 핵심 2019/11/19 267
4647   부킹제도 개선에 대하여  김만호 2019/11/19 89
4646   새부킹제도의 문제점, 현제도가 그보.. [4]  부킹개악전문가 2019/11/18 139
4645     제발 부킹제도는 어설프게 손대지 말.. [4]  예약제도 손대지 마라 2019/11/18 136
4644   감사는 뒷감당 자신있는가? [4]  홍백파 2019/11/14 243
4643     설계비와 건축비에 대한 감사가 필요.. [3]  No!의 용기 2019/11/15 145
4642     착한골프운영진은 자초지종을 밝혀주세.. [3]  감사의 역할 2019/11/15 135
4641   말하지 않는 책임도 있다。 [5]  7200 2019/11/14 257
4640   ★속보★ 경찰, 예약 부정 드림파크C.. [11]  부킹의혹 해명 2019/11/11 423
4639      【제보】를 접수합니다.  제보맨 2019/11/11 153
4638    클럽하우스 재건축 기본설계 감 평(.. [10]  설계안 감평 2019/11/06 438
4637   【클럽하우스 건축설계 변경 설명회】.. [8]  건축설명회 2019/11/04 455

1 [2][3][4]..[388] [다음 4개]
 


Copyright 2019 / skin by 88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