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한양 회원의 소식/토론 광장 ▒▒▒▒
+ 로그인 +

아이디

비밀번호

  
- 88074 즐겨찾기 등록 -

이름
  이영호(2021-07-20, 16:37 Hit : 957) 
제목
  서울CC 전무이사의 직무 분장 명령
  직무분장명령.jpg.jpg (203.9 KB), 3




회원 여러분들의 알 권리를 위하여 올립니다.                             
                                                                             2021. 7. 20.       이   영   호

                      





이제서야 (2021-07-20, 19:37)  
이승호전대표이사의 발버둥이 점점 깊은 늪으로 빠지고 있군요.
참으로 철면피였지요.
가처분소송을 내다니요.
양심이라곤 1도 없지요.
허둥댈수록 깊이 빠질겁니다.
그동안의 행패같은 짓거리에 정당한 댓가를 받아야합니다.
글구
주위에서 그를 동조하던 이들도 함께 늪속으로 동행했음합니다.
그래야만
클럽이 이성적이고 정상적이 될것입니다.


2589   초창기 서울cc회원증  7200 2021/09/24 97
2588   선거 바람이 불고 있다。 [2]  7200 2021/09/15 572
2587   감사보고서/ 분란의 기폭(起爆)。 [11]  7200 2021/09/17 609
2586   성효동회원  7200 2021/08/28 214
2585   이심이사장 서신에 대한 해명  이승호글옮김 2021/08/16 245
2584   서울cc 가치를 떨어뜨리는 자, 즉각 .. [21]  김영제 2021/08/11 1431
2583   이사장은 성추행자, 제명하라. [7]  김영제 2021/08/11 889
  서울CC 전무이사의 직무 분장 명령 [1]  이영호 2021/07/20 957
2581   원로회원의 서신을 다시 비판한다. [10]  김영제 2021/07/19 1184
2580   클럽 난장판의 책임 누구에게 있나 [7]  김영제 2021/07/25 1192
2579     역사는 흐르고 클럽은 조용하다。  7200 2021/07/26 373
2578   해방직후/ 미군정청의 이순용 [2]  7200 2021/03/05 322

1 [2][3][4]..[216] [다음 4개]
 


Copyright 2021 / skin by 88074